현재위치 :  >> 특집 >> 중미 싱크탱크 심포지엄

1C7EFB910565B1CEC103E1E24E30D86CDC349236_size67_w900_h472.jpg

중미 싱크탱크 심포지엄 미국서 개막

중미 싱크탱크 포럼이 12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디모인시에서 열렸다.

2017-06-13

中国智库学者到访美国农场1.jpg

중국 싱크탱크 학자들 미국 농장 방문해

6월 11일 오후(현지시간), 중국 국무원 신문판공실 자오치정(趙啟正) 전 주임과 중국사회과학원, 중국현대국제관계연구원 등의 중국 싱크탱크에서 온 학자 10여 명은 미국 아이오와주 디모인 근처에 위치한 벌리 농장을 방문했다.

2017-06-13

screen466x466_副本.jpg

중국 경제의 점진적 전환 및 업그레이드

중국 경제가 뉴 노멀로 진입한 이후 경제 성장률 변화, 구조 최적화, 동력 전환의 특징이 뚜렷해졌고 각지의 각 산업 경제도 분화됐다. 이는 중국 경제가 더 높은 수준으로 도약함으로써 경제성장 속도가 고속에서 중고속으로 전환되고 있으며 현재 중국 경제가 전방위적인 전환과 업그레이드를 경험하고 있다는 것을 뜻한다. 이 과정은 매우 어렵고 복잡해 한번에 이루어질 수 없기 때문에 ‘안정 속 성장’이라는 기조를 유지해 점진적이고 심도있게 추진해야 한다.

2017-05-16

38.jpg

3대 중점으로 본 중국 투자환경, 과연 악화됐나?

차오더왕(曹德旺) 푸아오(福燿)글래스 회장이 미국 투자에 나선 것부터 중국의‘살인적 세율’을 이야기한 것까지, 일본기업을 대표로 한 외자기업이 중국을 떠나는 구실까지, 중국 투자환경 악화가 논란의 중심에 놓였다. 올해 리커창(李克强) 총리의 정부업무보고와 구체적 데이터들을 분석해 봤을 때 중국 투자환경은 정말로 악화됐을까?

2017-06-02

< >
大会堂_副本.jpg

베세토 연극제, 한중일 ‘문화변용’의 촉진제

중국희극가협회와 저장(浙江)성 문화청이 주최하고 저장예술직업학원이 주관한 ‘제24회 베세토(BeSeTo·중한일)연극제’가 11월 4-11일 중국 항저우(杭州)에서 개최됐다.‘연극: 꿈과 표현’을 주제로 열린 이번 연극제에는 중국 한국 일본 3국에서 온 10여 개 연극팀 약 400명의 배우들이 참여했다. 연극제가 열린 7일 동안 8개 극장에서 10개 작품이 17차례 공연됐다. 평균 예매율은 90%, 관객수는 연인원 1만1000여 명을 각각 기록했다.

읽기 원문>>

양국 실무협력 위해 손잡은 중·한 언론

‘제9차 중한 고위언론인 포럼’이 9월 7일 베이징(北京)에서 열렸다. 장젠궈(蔣建國) 중국공산당 중앙선전부 부부장이자 국무원 신문판공실 주임, 궈웨이민(郭衛民) 국무원 신문판공실 부주임, 김한규 한국 21세기한중교류협회 회장, 나종민 한국 문화체육관광부 제1차관의 축사가 있은 뒤 중국 인민일보(人民日報)·신화사(新華社)·CCTV와 한국 조선일보·연합뉴스·KBS 등 양국 30여 개 주류 매체에서 온 대표들은 중한간 실무적 협력을 위해 양국 언론들이 해야할 일을 놓고 광범위한 교류의 시간을 가졌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