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영상

0603_tibet_kore[00_00_30][20190603-150942-0].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짱샹(藏香)과 짱식 가면, 시짱 무형문화유산의 매력을 찾아서

중국의 시짱(西藏)하면 제일 먼저 ‘세계의 지붕’이라고 불리는 칭짱고원과 웅장한 포탈라궁, 소박하고 선량한 짱족 사람들이 떠오를 텐데요. 사실 시짱은 민족 문화의 보고이기도 합니다.

2019-06-03

0423_hangzhou_k[00_00_21][20190528-100034-0].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집②: 항저우에서 중한 100년의 인연을 만나다

1919년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상하이(上海)에 설립된 후, 한국의 독립운동 지사들은 중국에서 고난의 항일 광복 투쟁을 진행했습니다.

2019-05-28

0521_副本_副本.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문명이 어우러진 아시아

‘아시아문명대화대회’가 ‘문화 교류와 상호 참고’라는 주제로 베이징(北京)에서 열렸는데요!

2019-05-21

yawenhui1.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다양한 문명 간의 대화

지금 베이징에서는 ‘아시아문명대화대회’로 열기가 뜨겁습니다! 문명은 대화를 통해 풍성해지고, 교류를 통해 더욱 발전하는데요. 다양한 매력을 지닌 아시아에서는 여러 문명이 서로 어우러지며 각 문명은 만남과 배움 속에서 함께 성장합니다. 위의 동영상을 통해 중국 여학생과 몇명의 해외 유학생들 이야기를 들어보며 아시아 문명이 어떻게 서로 교감하며 발전하고 있는지 살펴볼까요?

2019-05-16

190424beltandro[00_00_35][20190425-104657-1].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중한 협력의 새로운 장을 여는 ‘일대일로’

4월 25일, 중국 베이징에서 ‘제2회 일대일로 국제협력 정상포럼’이 개최됩니다.

2019-04-25

截图_副本_副本.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집①: 상하이에서 중한 100년의 인연을 만나다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집①: 상하이에서 중한 100년의 인연을 만나다

2019-04-24

TIM图片20190327154742_副本.jp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보아오아시아포럼, 하이난 자유무역항 건설에 힘을 보태다

2018년 4월 13일 진행된 하이난 성(省) 승격과 경제특구 건설 30주년 대회에서 시진핑 주석은 하이난 전체 지역에 자유무역시험지구를 건설하고 자유무역항 건설 연구작업을 지원한다고 선언했습니다.

2019-03-27

微信图片_20190309153738_副本.png

고은과 함께 보는 중국─<외상투자법>만 알면 중국시장에서 더 큰 기회를 찾을 수 있다!

중국이 '양회(兩會, 전국인민대표대회•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기간에 돌입한 가운데 '외상투자법(초안)' 심의가 이번 제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 제2차 회의의 중요 의제 중 하나로 주목받고 있는데요. 이번 법률 초안은 기존의 '외자 3법(중외합자경영기업법•외자기업법•중외합작경영기업법)을 대체해 중국의 외상투자 촉진•보호•관리의 기초 법률이 될 전망입니다. 이번 법안이 발령되고 시행됨에 따라 중국은 더욱 높은 수준의 투자 자유화 및 투자 간소화를 추진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2019-03-09

< >
TIM图片20190514145251.png

국제 런웨이의 새 별이 된 한국인 이민석

초여름 오후의 어느 날, 기자는 베이징복장학원(北京服裝學院) 창의산업단지 1층 카페에서 이제 막 이탈리아에서 패션광고를 찍고 돌아온 이민석을 만났다. 큰 키에 마른 체형, 고등학생처럼 순수한 눈빛과 맑은 미소를 지으며 수줍고 부끄러워하는 남자아이와 국제모델계의 라이징 스타를 연결하기는 쉽지 않았다.

읽기 원문>>

100년 교류사를 통해 본 중·한 협력의 미래

2월 25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한국국제교류재단, 한국정치학회, 성균관대학교 성균중국연구소 등의 전문가 18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이 상하이(上海)를 방문해 상하이 황푸(黃浦)구 마당(馬當)로 306룽(弄) 4호에 위치한 대한민국 임시정부 유적지를 참관했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