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정치 >> 본문

2017 중국-중동유럽 정당대화, 부쿠레슈티서 열릴 예정


2017-07-13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연락부에 따르면 2017 중국-중동유럽 정당대화가 오는 7월 14일 루마니아 수도인 부쿠레슈티서 열릴 예정이다. 중국과 중동부 유럽 16개국의 정당, 지방정부, 기업대표 등에서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작년에 이어 열린 이번 대화 주제는 일대일로(一帶一路) 건설을 추진하는 새로운 이념, 새로운 아이디어, 새로운 조치로, 중국-중동유럽 각국 정당과 우호협력을 심화해, 일대일로 국제협력 정상포럼에서 얻은 풍성한 결과를 실현하고, 일대일로가 중동유럽 지역에서 전면적이고 심도있는 발전을 하도록 추동하기 위함이다.

 

이번 대화는 아이디어 교류와 실무협력이 유기적으로 결합되게 할 것이다. 내용과 의제 모두 풍부하다. 중공중앙 대외연락부 6국 국장 첸나이청(錢乃成)의 말이다. 정당 대표 외에도 중국-중동유럽국가 지방정부와 기업대표들은 이번 대화를 통해 자신을 알리고 협력을 타진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대화는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연락부와 루마니아사회민주당이 공동 주최한다.

베이징저우바오왕(北京周報網)

240

< >
2018两会大背景图_副本.jpg

중한 관계를 이야기하며 한반도 미래를 탐색하다 -중한 미래발전 싱크탱크포럼 베이징서 개최

중국 차하얼(察哈爾)학회와 한국 국립외교원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 아주경제신문사가 협찬한 ‘중한 미래발전 싱크탱크포럼’이 2017년 12월 11일 베이징(北京)에서 개막했다.

읽기 원문>>

베세토 연극제, 한중일 ‘문화변용’의 촉진제

중국희극가협회와 저장(浙江)성 문화청이 주최하고 저장예술직업학원이 주관한 ‘제24회 베세토(BeSeTo·중한일)연극제’가 11월 4-11일 중국 항저우(杭州)에서 개최됐다.‘연극: 꿈과 표현’을 주제로 열린 이번 연극제에는 중국 한국 일본 3국에서 온 10여 개 연극팀 약 400명의 배우들이 참여했다. 연극제가 열린 7일 동안 8개 극장에서 10개 작품이 17차례 공연됐다. 평균 예매율은 90%, 관객수는 연인원 1만1000여 명을 각각 기록했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