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최신뉴스 >> 본문

이해찬 특사, 18~20일 방중


인민화보

2017-05-17      인민화보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중국 외교부 홈페이지(外交部網站)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6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해찬 전 총리(현 민주당 국회의원)가 문재인 한국 대통령의 특사로 18일부터 20일까지 중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화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이 당선된 후 이해찬 특사를 파견해 중국 측과 소통하러 오는 것은 한국 측이 중한 관계를 중시하고 있음을 보여 준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중한관계는 관건적인 시기로서 이번 특사의 방중이 양국의 정치적 상호 신뢰를 증진하고 이견을 원만히 처리해 양국 관계 발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40

< >
logo_副本1.jpg

예술의 교류, 우호적 융합

지난 9월 28일 저녁 ‘2016 중일한 예술제’가 동아시아 문화의 도시 저장(浙江)성 닝보(寜波)에서 성대하게 막을 올렸다. 중화인민공화국 문화부와 저장성 인민정부가 공동 지도하고 저장성 문화청과 닝보시 인민정부가 공동 주최한 이번 예술제는 ‘동아시아 의식, 문화 융합, 상호 감상’을 주제로 진행됐다.

읽기 원문>>

중국을 매료시킨 조선 서예가 윤계석

10여 년전 광저우(廣州)에서 열린 한 경매행사에서 조선 서예가 윤계석(尹溪石)의 작품이 처음으로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