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최신뉴스 >> 본문

힐링하기에 딱인 윈시주징(雲棲竹徑)


인민화보

2017-05-16      인민화보

사진/ 항저우왕(杭州網)
 
중국 항저우(杭州) ‘신시후(新西湖) 10경’으로 꼽히는 윈시주징은 대나무가 무성한 숲이다. 이곳에 방문하면 자그마한 정자에서 산골짜기에 흐르는 물을 보며 힐링할 수 있다. 또 심호흡을 하면 마치 폐가 정화되는 기분을 느낄 수 있다.

240

< >
logo_副本1.jpg

예술의 교류, 우호적 융합

지난 9월 28일 저녁 ‘2016 중일한 예술제’가 동아시아 문화의 도시 저장(浙江)성 닝보(寜波)에서 성대하게 막을 올렸다. 중화인민공화국 문화부와 저장성 인민정부가 공동 지도하고 저장성 문화청과 닝보시 인민정부가 공동 주최한 이번 예술제는 ‘동아시아 의식, 문화 융합, 상호 감상’을 주제로 진행됐다.

읽기 원문>>

중국을 매료시킨 조선 서예가 윤계석

10여 년전 광저우(廣州)에서 열린 한 경매행사에서 조선 서예가 윤계석(尹溪石)의 작품이 처음으로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