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영상 >> 본문

고은과 함께 보는 ‘양회(兩會)’ -징진지(京津冀, 베이징, 허베이, 톈진)협력발전


인민화보

2017-03-07      인민화보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중국 양회가 오늘 정치협상회의 개막을 시작으로 10 일간의 일정에 들어가게 됩니다. 이번 양회에서 집중 논의  것으로 전망되는 주요 안건은 민생관련종목과 양로·교육·부동산·의료·징진지(베이징·톈진·허베이)협력발전 등과 관련된 내용이라고 합니다.

 

 , ‘징진지 협력발전’은 중국의 국가 전략을 실현하는 것이라고 하는데…그게 사실인가요? 향후에는 수도 베이징을 핵심으로  세계적 규모의 메갈로폴리스가 탄생한다고 하던데… 진실 혹은 거짓?

 

궁금하시다면, 인민화보사가 직접 제작한 동영상을 통해 ‘징진지 협력발전’에 대해 알아보시겠습니다. 이번 영상에서는 특별히 인민화보 한국어판 기자가 베이징에 있는 한국 기자분들을 직접 만나 한국의 수도권 발전에 대해서 인터뷰까지 했습니다. 기대 그리고  기대!! , 저우리췬(周立群) 중국 전문가까지 만나   있다니! 클릭클릭! 영상을 보는 자에게 복이 있나니

 

영상을 통해 중국 ‘징진지 협력발전’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1 국가전략, 아름다운 미래를 그리다 

#2 3년간의 노력, 협력 발전의  장을 열다 

#3 경험을 되새겨 국제수준의 ‘메갈로폴리스(megalopolis)’ 향해

 

다시  정리해 드리자면 ‘징진지 협력발전’은 지역 공동발전을 촉진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겠다는게 목표입니다.

中샤오제 재정부 부장, ‘재정업무와 재무개혁’에 관한 기자질문에 응답
중국 양회, 올해 민생개혁 10대 과제
리커창 총리, 정부업무보고 발표(상세)
中 2017 국방예산 전년대비 7% 증가
6일, 전인대 기자회견 열려

240

< >
logo_副本1.jpg

예술의 교류, 우호적 융합

지난 9월 28일 저녁 ‘2016 중일한 예술제’가 동아시아 문화의 도시 저장(浙江)성 닝보(寜波)에서 성대하게 막을 올렸다. 중화인민공화국 문화부와 저장성 인민정부가 공동 지도하고 저장성 문화청과 닝보시 인민정부가 공동 주최한 이번 예술제는 ‘동아시아 의식, 문화 융합, 상호 감상’을 주제로 진행됐다.

읽기 원문>>

중국을 매료시킨 조선 서예가 윤계석

10여 년전 광저우(廣州)에서 열린 한 경매행사에서 조선 서예가 윤계석(尹溪石)의 작품이 처음으로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