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영상 >> 본문

고은과 함께 보는 에어쇼


인민화보

2017-01-16      인민화보

 

얼마 전 여러분과 함께 아름다운 항저우를 방문했습니다. 오늘은 고은과 인민화보사의 완취안 사진기자가 여러분께 아주 특별하고 익사이팅한 곳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바로 중국 주하이 에어쇼입니다.

 

 

 

제11회 ‘에어쇼 차이나’는 광둥(廣東)성 주하이(珠海)시 항공전시센터에서 열렸습니다. 에어쇼 현장은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으며, 42개 나라와 지역에서 700여 개 업체가 참여해 최첨단 제품과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이번 에어쇼에는 중국 공군과 외국 공군이 군용기를 선보였을 뿐만 아니라 화려한 에어쇼를 펼쳤습니다. 중국 인민해방군 공군의 ‘팔일(八一)’ 곡예 비행대 외에도 전세계적으로 유명한 특수 곡예비행대 중 하나인 영국 공군 ‘레드 애로우(Red Arrows)’가 에어쇼에서 화려한 곡예비행을 보여줬으며 러시아 공군인 ‘러시안 나이츠’, ‘스트리치’ 곡예비행대는 처음으로 합동 공연을 펼치기도 했습니다.

 

그 외에도, 파키스탄 공군이 에어쇼에 참가했습니다. 총 4개국(중국·러시아·영국·파키스탄) 공군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이번 에어쇼는 관람객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또한 이번 에어쇼는 지금까지 중국에서 열렸던 에어쇼 중에서 외국 공군이 가장 많이 참가한 에어쇼입니다.

 

 

 

인민화보

고은과 함께 보는 ‘양회(兩會)’ -징진지(京津冀, 베이징, 허베이, 톈진)협력발전
고은과 함께 보는 ‘양회(兩會)’ -양회, 어디까지 알고 있니?

240

< >
2018两会大背景图_副本.jpg

중한 관계를 이야기하며 한반도 미래를 탐색하다 -중한 미래발전 싱크탱크포럼 베이징서 개최

중국 차하얼(察哈爾)학회와 한국 국립외교원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 아주경제신문사가 협찬한 ‘중한 미래발전 싱크탱크포럼’이 2017년 12월 11일 베이징(北京)에서 개막했다.

읽기 원문>>

베세토 연극제, 한중일 ‘문화변용’의 촉진제

중국희극가협회와 저장(浙江)성 문화청이 주최하고 저장예술직업학원이 주관한 ‘제24회 베세토(BeSeTo·중한일)연극제’가 11월 4-11일 중국 항저우(杭州)에서 개최됐다.‘연극: 꿈과 표현’을 주제로 열린 이번 연극제에는 중국 한국 일본 3국에서 온 10여 개 연극팀 약 400명의 배우들이 참여했다. 연극제가 열린 7일 동안 8개 극장에서 10개 작품이 17차례 공연됐다. 평균 예매율은 90%, 관객수는 연인원 1만1000여 명을 각각 기록했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