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정치 >> 본문

中CIPG, 16개국 출판사와 <시진핑, 국정을 논하다> 제2권 공동 번역•출판MOU 체결


2017-11-27      

장푸하이(張福海중국외문국 국장이 <시진핑국정을 논하다2권의 번역출판 MOU 체결식을 주재했다. 사진/인민화보 쉬쉰(徐訊

 

11 27, 이탈리아, 폴란드, 우크라이나, 베트남, 파키스탄, 몽골 등 16개국의 유명 출판사들이 중국 베이징에서 중국국제출판그룹(China International Publishing Group CIPG) 산하 외문출판사와 <시진핑, 국정을 논하다(習近平談治國理政)> 2권의 다언어판의 공동 번역·출판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2014 9월 출간된 <시진핑, 정국을 논하다>에는 중국공산당 18차 당대회 폐막 이후부터 2014 6 13일까지 발표된 시진핑의 주요 저작물이 수록되었다. 2014 9월 출간된 이후 <시진핑, 정국을 논하다>는 한국어를 포함해 24개 언어, 27개 버전으로 전세계에서 660만 여 권 발행되었다. 키신저(Henry Alfred Kissinger) 전 미국 국무장관은 <시진핑, 정국을 논하다>에 대해 “이 책은 한 명의 영수, 하나의 국가, 수 천 년의 문명에 대한 이해를 위해 열린 분명하고 심오한 창구”라고 극찬하기도 했다.

 

 

2017 11 27, <시진핑국정을 논하다2권의 번역출판 MOU 체결식이 베이징 댜오위타이국빈관(钓鱼台国宾馆)에서 열렸다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위원중앙서기처 서기  중앙선전부 부장 황쿤밍(黃坤明), 중앙선전부 부부장 퉈전(庹震), 중국외문국 국장 장푸하이(張福海) 16개국에서  번역출판 협력사 책임자들이 체결식에 참석했다. 사진/인민화보 쉬쉰(徐訊)

 

최근 중국 중앙선전부(국무원 신문판공실)가 중앙문헌연구실 중국외문국과 공동 편집한 <시진핑, 국정을 논하다> 2권이 외문출판사에서 중국어 영어로 출판돼, 중국 국내외에서 발행되었다. 중국어판, 영어판 외에도 프랑스어, 러시아어, 스페인어, 아라비아어, 독일어, 일본어, 포르투갈어 등도 이어서 번역·출판될 예정이다.

 

<시진핑, 국정을 논하다> 2권에는 2014 8 18-2017 9 29일 발표된 시진핑의 주요 저작물이 수록되었다. 17개의 테마로 연설문부터 담화, 강연, 서면지시, 축전 등 총 99편과 함께 같은 기간 촬영된 사진 29장이 포함되었다.

 

<시진핑, 국정을 논하다> 2권은 중국공산당이 인류 운명공동체 건설을 위해 노력한 과정과 인류평화 촉진을 위한 중국의 지혜와 중국의 방법을 보여주고 있다. 책은 시진핑의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 사상과 19차 당대회 정신에 대한 권위적 해설서로, 이 같은 책의 출간은 중국 국내외 독자들이 중국공산당의 혁신이론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주며 국제사회가 더욱 포괄적이고 객관적으로 중국의 발전노선, 발전이념, 발전방식을 이해하고 인식하는 데 있어서도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240

< >
2018两会大背景图_副本.jpg

중한 관계를 이야기하며 한반도 미래를 탐색하다 -중한 미래발전 싱크탱크포럼 베이징서 개최

중국 차하얼(察哈爾)학회와 한국 국립외교원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 아주경제신문사가 협찬한 ‘중한 미래발전 싱크탱크포럼’이 2017년 12월 11일 베이징(北京)에서 개막했다.

읽기 원문>>

베세토 연극제, 한중일 ‘문화변용’의 촉진제

중국희극가협회와 저장(浙江)성 문화청이 주최하고 저장예술직업학원이 주관한 ‘제24회 베세토(BeSeTo·중한일)연극제’가 11월 4-11일 중국 항저우(杭州)에서 개최됐다.‘연극: 꿈과 표현’을 주제로 열린 이번 연극제에는 중국 한국 일본 3국에서 온 10여 개 연극팀 약 400명의 배우들이 참여했다. 연극제가 열린 7일 동안 8개 극장에서 10개 작품이 17차례 공연됐다. 평균 예매율은 90%, 관객수는 연인원 1만1000여 명을 각각 기록했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