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정치 >> 본문

되돌아보는 중국의 열병식


2017-07-31      

 

1949 신중국이 건국된 지금까지 16번의 열병식이 열렸다. 그중 1949년부터 1959년까지는 매년 국경절에 열병식이 열렸지만 후에는 나라의 경사나 역사적 의의가 기념일에 열병식을 거행했다. 지금까지 열렸던 열병식 일부를 소개한다.

 

 

 

1949 10 1, 개국대전(開國大典) 열병식에서 기병부대가 사열을 받는 모습이다. 사진/런민르바오(人民日報) 해외판

 

 

240

< >
logo_副本1.jpg

‘중국과 한국의 문화예술 가교’ -중·한 수교 25주년 및 주중한국문화원 개원 10주년 기념행사

한국 문화를 사랑하는 베이징 시민들에게 베이징 광화루(光華路)에 위치한 주중한국문화원은 한국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최고이자 최적의 장소’로 꼽힌다. 지난 6월, 주중한국문화원이 열 돌 생일을 맞았다.

읽기 원문>>

中 기예의 진수-후난(湖南)서커스의 ‘한국 상륙’

5월 11일 저녁, 중국문화원과 후난(湖南)성 인민정부가 주최하고 주한 중국문화원, 후난성 문화청, 구로문화재단이 주관한 <다채 후난-중국 서커스 종합 공연(多彩湖南-中國雜技綜合演出)>이 서울 구로아트밸리 예술극장에서 개막했다.

읽기 원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