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 사회·문화 >> 본문

중국 인터넷 문학이 세계를 휩쓰는 이유


인민화보

2017-05-19      인민화보

2 중국 디지털 책박람회에 새로 출시된  읽어주는 디지털 상품이  선을 보였다사진/ IC


중국의 인터넷 문학은 한때비주류에서 자란 장르 희화화되기도 했지만, 이제는 인류 문학사에서 자신만의 독보적인 지위를 확보한 오래다. 최신 통계에 따르면 중국에서 인터넷 문학을 소비하는 네티즌은 전체 이용자 73100만명 가운데 45.6% 3330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을 통한 이용자는 3400만명이었다. 수백 곳에 달하는 인터넷 문학 사이트에는 2억자의 작품이 매일 갱신되고, 평균 조회수도 15억회가 넘는다. 작년 기준 중국의 인터넷 문학시장 규모는 이미 5000 위안( 824500억원) 돌파했다. 인터넷 소설은 책으로 출판되거나 영화로 각색되기도 하고, 게임이나 애니메이션, 오디오북 각종 관련 제품으로 재탄생되며 방대한인터넷+’ 산업을 형성하는 동시에 대중 엔터테인먼트 시장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를 발판으로 중국 인터넷 소설은 이제 해외 시장까지 진출했다. 러시아, 미국, 캐나다, 영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지에는 중국 인터넷 소설에 열광하는 두터운팬덤까지 생겨났다. 미국의 중국 인터넷 소설 번역사이트 ‘Wuxiaworld’ 전세계 100 개국의 팔로워 독자를 거느리고 있고, 사이트 접속자 수도 50만명을 훌쩍 넘는다. 역사와 로맨스뿐 아니라 판타지, SF, 게임 각종 장르를 망라하며 수많은 구미 지역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있는 중국 인터넷 문학은 중국 문화의 해외 확산에도 앞장서는 역할을 하고 있다.


든든한 정부 지원과 관심

중국 인터넷 문학이 이처럼승승장구 있었던 이유는 우선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 덕이 크다. 정부의 주도 하에 인터넷 문학의 건전한 발전을 촉진하는 사회 환경과 여론 분위기가 조성됐다. 최근 중국의 관련 부처가 인터넷 문학 발전과 관련된 각종 조치를 잇따라 내놓으며 인터넷 문학은 문화 발전을 위한 국가 전략이자 가치관 정립의 핵심 키워드로 떠올랐다.


먼저 정부는 정책적 지원을 통해 인터넷 문학의 발전을 촉진하고 장려했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의 사회주의 문화예술 번영과 발전에 대한 의견 인터넷 문화예술의 활성화를 언급하고 인터넷 문예 발전의 토대 마련과 발전, 관리, 지원을 병행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여기에 우수 인터넷 문예 콘텐츠 유통 계획을 실시하고 양질의 작품 창작을 장려하여 인터넷 문학의 단계적인 성장과 발전을 이뤄가겠다고 제시했다. 중국 국가신문출판라디오TV총국(國家廣電總局) 중국 작가협회는 2015년부터우수 인터넷 문학 원작 홍보 행사와중국 인터넷 소설 랭킹 통해 인터넷 문학의 기준을 세우고 이를 주류 문화계에 정착시키기 위한 시도를 하고 있다.


한편, 다른 한쪽에서는 인터넷 문화정화 위한 활동도 전개되고 있다. 인터넷상에서의 불법 저작권 침해 행위를 단속하고 인터넷 문학의 시장 질서를 바로 세우며, 인터넷에서의 창작 활동이 올바른 방향으로 있도록 이끄는 것이다. 같은 노력을 통해 인터넷 문학이 문학계에 더욱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대중 오락물로서의 기능을 강화하며 문화적 영향력을 높여 중국 문화의소프트파워 형성하는 중요한 일익을 담당하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다.


시장 메커니즘 통해 급성장

중국 인터넷 문학의 부상을 이끌었던 다른 핵심 요소는 바로 시장 메커니즘이다. 인터넷 문학 창작을 장려하고 작품의 유통과 효율적인 운영을 가능하게 최대 수단은 바로시장 모델이었다. 이는 중국 인터넷 문학이 방대한 규모로 성장할 있었던 경제적 원동력이기도 하다.


중국에서 크게 떠오른 인터넷 문학은 디지털 매체를 통한 콘텐츠의 산물이자, 인터넷 문화자본시장이 낳은 필연적 결과물이다. 네티즌은 인터넷에서 자신의 작품을 자유로이 발표하고 즉각 공유할 있으며, 이를 통해 경제적 이득은 물론부호작가 랭킹 올라 명예와 이익을 동시에 거머쥘 수도 있다. 이것이 바로 인터넷 문학의인센티브 메커니즘이자 수많은 사람들이 너도나도 인터넷에 글을 올리게 중요한 창작 동기이다. 인터넷 작가에 대한 평가 기준은 작품에 내재된 콘텐츠적 가치 외에도 이들 작품의 조회수, 콘텐츠 저장률, 이용자들의 작가 후원율, 지식재산권 이용률, 출판물 발행부수, 팬덤 규모 독자의 모든 시장 반응이 포함된다.


지난 20세기 ·후반부터 형성되기 시작한 중국 본토(대만·홍콩·마카오 제외) 중국어 인터넷 문학은 그간 다사다난한 발전사를 겪었다. 아무런 이익도 주어지지 않았던순수 창작에서부터 2000년대 들어 인터넷 문학 전문사이트인치뎬왕(起點網)’에서 실시한 2003 유료구독 시범서비스 시장모델 탐색기까지, 다시 최근 인터넷 문학 플랫폼들의 판권 가격 입찰제까지 기나긴 세월을 겪었다. 이제 인터넷 문학은 최초의 원작에서부터 영화·드라마·게임·애니메이션·서적·공연·오디오북·콘텐츠 상품 등으로까지 산업사슬이 확장되는롱테일 효과 일으키며 궁극적으로는소비자 중심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가고 있다. 물론 인터넷 문학의 상업성으로 인해 불법 저작권 침해, 이익 지상주의, 사회적 영향을 고려하지 않는 현상 등이 나타나기도 하지만, 상업성은 대중문화와 오락시장에 제동을 거는 동시에 이를 활성화하고 성장·발전시킨다는 점에서 세계를 휩쓸게 가장 동력이라고 꼽지않을 없다.


문화 발전의 자양분 역할

인터넷 문학은 순수문학이자 대중문학이다. 인터넷 문학은 영향력과 파급력을 통해 세계에 중국의 문화적 창의성을 드러내고 있다.

앞서 작년에는외국 독자들의 사랑을 받는 10 중국어 인터넷 소설책 명단 공개된 있다. 이들도 중국 독자와 마찬가지로 인터넷 소설을란원(燃文·‘기분을 짜릿하게 만드는 이라는 , ‘燃’ 일본어える(불타오르다)’에서 유래됨)’이라 부르며 업데이트를 독촉하는 글을 올리는가 하면, 성격 급한 독자의 경우 사비까지 들여가며 역자에게 번역을 재촉하기도 한다.


2004년부터 창작을 시작한 유명 인터넷 소설작가탕자산샤오(唐家三少)’ 4000만자가 넘는 분량의 소설을 집필하고 160권이 넘는 책을 출판했으며, 한때 130개월 연속으로 업데이트를 이어가기도 했다. 이런 그가 최근 인터넷 문학에 대해 이런 언급을 적이 있다. “불과 수십 만에 이처럼 수백만 명의 신생 작가가 인터넷 소설 창작에 뛰어든 나라는 어디에도 없을 것이다. 세계 각국의 작가 수를 합쳐봤자 과연 명이나 되겠는가?” 재능꾼도 많고, 창작량도 어마어마하며, 꾸준한 작업에 창작 열정까지 더해진 중국의 인터넷 문학에 불이 붙지 않는 것이 오히려 이상한 일일지도 모른다.


하지만 중국의 인터넷 문학이 해외 독자층을 한층 확장하려면 중국의 상업적 문학 사이트에서 이뤄지는 것과 같은 약간의지원 필요하다. 가령 중국 내부시장에서처럼 인터넷 작가들의 지위와 수익을 보장해 주고 각국 정부 문화담당 부처와의 소통과 연계를 강화하며, 영화·드라마를 각색하여 수출하던 방법을 활용해 인터넷 문학의 영향력을 더욱 높이는 등이 있다. 인터넷 문학이 주류 시장에 들어오기 위한 가장 중요한 수단 가운데 하나는 바로 영화·드라마로의 각색이다. 미국이나 유럽 시장에서도 동일한 방법의 적용이 필요하다.


중국 인터넷 문학에 쏟아지는 해외의 사랑과 관심을 보면사람의 감정은 통한다 사실을 말해 주는 같기도 하다. 물론 중국 인터넷 문학이 세계 유수 인터넷 문학 가운데 우뚝 있었던 데에는 이보다 더욱 중요한 역사적·사회적 원인이 깊이 자리한다. 중국의 오랜 문학적 전통과 문화적 유산이 오늘날 인터넷 문학의 발전에 풍부한 자양분으로 작용한다는 것은 말할 것도 없다. 중국 경제의 힘찬 부상과 국력 신장 역시 안정적이고 개방적인 사회 환경과 더불어 중국 인터넷 문학의 빠른 성장을 돕는 든든한 시대적 배경이 되고 있다.

 

글| 어우양줘취안(歐陽左權)

240

< >
logo_副本1.jpg

미술로 만나는 中· 韓, ‘대한민국예술원 미술전 중국특별전’

한국 문화 전파의 ‘선봉장’으로 불리는 주중 한국문화원이 개원 10주년을 맞았다. 한중 수교 25주년과 주중한국문화원 개원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 4월 19일 베이징의 주중 한국문화원에서 ‘대한민국예술원 미술전 중국특별전’ 개막식이 열렸다. 개막식에는 김장수 주중 한국대사, 한재혁 한국문화원 원장, 민경갑 대한민국예술원 회장, 중국미술가협회와 중화미술촉진회 관계자 등 귀빈 다수가 참석했다.

읽기 원문>>

서울서 선보인 중국 선면화(扇面畵)

선면화는 중국의 전통 예술품으로 오랜 역사를 자랑한다. 중국의 서예가들은 예로부터 부채에 그림을 그리거나 글을 써 감정을 토로하거나 뜻을 나타내기를 즐겼다.

읽기 원문>>